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벌써 7개의 실책, 불안한 롯데의 내야
    (구)야구로그아카이브 2013. 3. 12. 16:36


    돌아온 건 반가운데 실책은 좀..(사진 : 스포츠조선)



    2013년 정규시즌을 앞두고 시범경기가 한창인데 롯데의 내야가 심상치 않다. 3경기에서 벌써 실책을 7개나 쏟아낸 것이다. 실책이라는 것이 야구의 일부분이고 열심히 하다보면 나올 수도 있는 것이라고도 하지만 3경기에서 보여준 롯데의 실책 퍼레이드는 가벼이 볼 것이 아니다.


    > 내야에 집중된 실책


    롯데가 기록한 7개의 실책은 모두 내야진에서 나왔다. 선수별로 보면 유격수 박기혁(2개), 3루수 황재균(2개), 문규현, 박종윤, 조성환이 각각 1개씩을 기록했다. 야구에서 수비 좀 한다는 선수들이 모여있는 내야에서 그것도 유격수, 1루수, 2루수, 3루수가 돌아가며 모두 실책을 기록하는 말그대로 '기록'을 세운 것이다.


    > 홈구장에서 벌어진 실책


    더 문제는 이 실책들이 모두 롯데의 홈구장인 사직구장에서 나왔다는 점이다. 아직 겨우내 얼었던 그라운드가 정상이 아니라고는 해도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고 연습하는 홈구장에서 바운드 못맞춰서 알까는 실책을 기록하고 있는 것에 대해 변명의 여지는 없다.


    > 내야실험의 결과?


    혹자는 롯데 내야진의 무더기 실책이 새로운 내야조합의 실험의 결과라고 한다. 하지만 3번의 시범경기 동안 내야실험이라고 부를만한 내용은 3월10일 경기에서 박기혁과 문규현을 키스톤으로 기용한 것에 불과하다. 나머지 선수들은 모두 제포지션에서 경기를 치뤘기에 실책의 이유가 되지 않는다.


    2013년 시즌을 앞두고 롯데는 리치몬드가 빠진 외국인 선발투수 자리와 홍성흔이 빠진 4번타자자리 등이 문제가 될 것이라는 평가가 많았다. 하지만 정작 뚜껑을 열어보니 문제는 수비에서 나타나고 있다. 야구에서 수비가 약한 팀은 한번도 강팀이 된 예가 없었다. 남은 시범경기동안 내야 수비 불안이 과연 해소 될 수 있을까?

    댓글 6

    • Favicon of https://yagusuda.tistory.com 마산야수 2013.03.12 17:32 신고

      직장이라서 경기는 못보고 커뮤니티 눈팅하다가 알았습니다.
      이건진짜 큰일인데요...타력이 약해지는데 수비가 '더' 약해진다뇨ㅠㅠ

    • Favicon of http://winner1983.blog.me/ 슬픈아카시아 2013.03.12 17:34

      시범경기보다가 정말 빡쳤습니다. 경기후반에 수비실책을 왜 그렇게 많이 하는지.. 한명이 하면 다 멘붕에 빠지는지 연달아 실책하고.. 그것도 주전이라는 것들이 2경기 연속 실책으로 경기를 날려먹고.. 수비코치인 공필성 코치가 올라오더니 2년전 기억을 다시 떠올려주는 듯하기도 하고요.. 다른건 못할 수 있어도 프로선수에게 수비는 기본입니다. 그걸 못하면 아무도 못 이기는게 야구입니다. 특히 수비가 특기인 몇명선수들은 분명히 명심해야 합니다.

    • 롯데SS 2013.03.14 22:21

      저 시범경기 2번째 경기 직관 갔어요 문규현 진짜 문리바로 돌아가더라구요 근데 진짜 문제인건 박기혁의 실책은 진짜 별거고 박종윤 저같으면 바로 바꿀겁니다. 차라리 양승호가 뽑아서 꽤 잘하던 김상호도 있고요 좌익에 박준서 1루에 김대우 아님 그 반대도 좋을듯 한데......................김시진감독의 박종윤은 주전이다!!!!!!!라는 말보단 누구도 주전은 확실시 않다!라는 발언이 좋았을듯 합니다. 예전 부상이후로 진짜 예전 2군 실력이 된거 같아요 아시안시리즈 요미우리전 이재곤 세명 삼진삼진땅볼을 박종윤 실책으로 삼진삼진 내야실책 1실점 비자책으로 내려갔는데ㅠㅠ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