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로그

스탯으로 보는 김문호의 변화 본문

한국프로야구칼럼

스탯으로 보는 김문호의 변화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 6. 23. 12:09
<2016년 6월 22일 기준>

1. 98안타 리그 1위 / 시즌 절반이 지나지 않은 상황에서 프로데뷔 이후 처음으로 세자리 수 안타를 만들어낼 기세다.

2.내야안타 14개 리그 2위 (내야안타 비중 14.3%)
-> 내야안타 비중 변화 / 최근 3년 사이 내야안타의 비중을 계속 줄여나가고 있다. 정타의 비중이 높아졌다는 뜻으로도 해석할 수 있는 부분이다.
2014년 26.8%(11/41)
2015년 17.1%(15/88)
2016년 14.3%(14/98)
-> 내야/외야 / 여전히 타구의 비중이 내야쪽이 많지만 꾸준히 외야쪽으로 공을 멀리 보내면서 중거리형 타자로서의 변화를 하고 있는 중이다. 현재 19개의 2루타로 리그 4위다. 드디어 롯데가 원하던 덕수고 시절 라인드라이브형 타자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55.8%/44.2%
54.7%/45.3%
51.1%/48.9%

3. 타석대비 타구비율 : 63.5%->75.4%->79.4%
/ 타석에서 보다 적극적인 공략을 하면서 타구비율을 끌어올렸다.

4. 타구방향 : 우측 - 46.8%->45.3%->36.1%
/ 장종훈 타코가 밝힌 가장 큰 변화가 바로 밀어치는 능력의 장착인데 최근 3년간 우측으로 타구를 보낸 비중을 줄이면서 타구의 방향을 스프레이형으로 바꿨다. 

5. BB/K : 0.97(리그9위) - 리그평균 0.55
/ 잘치기 위해선 공을 잘 봐야 한다는 것은 너무나도 당연한 이야기다. 리그 수위타자를 다투는 김문호도 당연히 공을 보는 눈이 좋다. 30개의 삼진을 당하는 동안 29개의 볼넷으로 BB/K가 1에 가깝다. 이는 리그 평균인 0.55의 두배에 가까운 수치다.

6. 병살타 : 10개로 (리그 공동 2위)
- 롯데 62개 공동 2위 / 리그평균 54.7
/ 빛이 있으면 어둠이 있는 법. 유일한 옥의티는 병살타다. 이도 좋게 해석하자면 너무나 빠른 타구를 만들어내기 때문에 상대 수비수들이 상대적으로 수비시 여유를 가질 수 있게 했다고 할 수 있는데 그래도 병살타는 병살타다. 주자가 있을 때 병살을 방지하는 팀배팅은 앞으로 보완해야 하는 부분이다.


'한국프로야구칼럼' 카테고리의 다른 글

롯데 투수들의 평균구속과 성적  (12) 2016.06.23
스탯으로 보는 김문호의 변화  (9) 2016.06.23
대주자 롤은 누가?  (10) 2016.06.21
롯데 수비, 믿을만 한가  (4) 2016.06.20
9 Comments
  • 세스롤린스 2016.06.23 21:25 김문호는 타격 말곤 툴이 없죠. 타격이 죽으면 치명상을 많이 입을선수죠 냉정히. 오늘 (23) 수비도 얘가 제대로 막았으면 해볼만한 경기인데 상대 기분만 업시켜주고 최근들어 수비에서 집중안하고 나사가 풀린모습을 보여줘서 싫습니다.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6.24 07:46 신고 단타처리했다면 무사의 1루, 다음 필이 병살타가 많다는 것을 생각하면 오히려 실점을 하지 않고 넘어갈 수 있는 기회가 생길 수 있었는데 아쉽죠. 수비를 적극적으로 할 수는 있다고 봅니다. 그런데 어제는 수비에서 도박을 걸 상황이 아니었죠. 셀렉션의 문제였다고 봅니다. 김문호가 외야에서 좌익수밖에 못하고 있는 이유이기도 하구요.
  • 세스롤린스 2016.06.23 21:31 그리고 0원한 형제는 참 아주 잘하더라고요 오늘... 특히 황재균이. 누누히 이야기하지만 얜 자기몸값, 인기도 끌어올리기에만 혈안이 되어있고 팀플레이는 생각안해요. 얘가 고등학교때부터 거쳤던 경기고부터 현대, 히어로즈 시절 성적보면 전통적약팀이었죠. 롯데와서도 얘를 확 누룰수있는 이대호,홍성흔이 있을때 빼고 이 둘이 외국과 원 친정팀으로 돌아가니 자기 살판만 마냥 야구하고 아주그냥 팀이라는게 머리속에 존재하나 싶어요. 당연히 롯데성적도 공교롭게도 이둘이 떠나고나서 내림세였죠.
    아무튼 저도 첨엔 황재균이 왔을땐 좋아한 사람 중 한명이지만 이젠 솔직히 싫습니다. 개인플레이와 팀을생각안하는태도, 집중력 등등... 차라리 이원석,김민성이 훨씬 낫습니다. 얘랑 기량차도 미세하게나마 차이날 뿐더러 수비라던가 팀을 생각하는 자세는 이들이 훨씬 뛰어나니깐요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6.24 07:48 신고 홈런 한방보단 수비에서의 정줄 놓은 플레이는 가관이었습니다. 계륵 중에 계륵이죠. 송구자체가 오버핸드가 아니고서는 제대로 1루 미트에 꽂히는게 드뭅니다. 밸런스가 조금이라도 흐트러지거나 사이드로 던지면 죄다 이상하게 들어가는데 그간 박종윤이 왜 수비 잘한다 잘한다 했는지를 알 수 있게 하는 대목입니다. 정말 롯데 내야수들 송구를 보면 롯데 감독들이 무려 1루수에게 공격을 버리고 수비를 원했는지 알 수 있죠. 갑갑합니다.
  • 세스롤린스 2016.06.23 21:37 그리고 손아섭... 얜 진짜 오로지 탈롯데만 바라본 놈이죠. 작년부터 탈롯데 하고싶어서 미친놈 마냥 플레이를 해대죠. 타격도 한창좋을때인 13,14 만큼도 못치는 놈이 그리고 수비도 점점 개판이고 특히 포구는 아주그냥 개판이죠. 오늘도 의욕인건지 아님 팀을 엿맥여보게하려고 일부러 그런건지 모르겠지만 집중안하는 태도는 압권이라고요. 구단도 병인게 이런 두 녀석에게 연봉을 각각 5억과 6억의 거금을 들여가면서 월급을 주고 하는지... 아무튼 얘넨 돈 뜯어가는 머리하나는 잘 굴러가요. 손아섭은 특히 조찬희(장원준,정우람 fa때 활개친 에이전트. 고 조성옥 동의대감독 아들. 트레버 호프먼 까지 팔아서 윤성빈 몸값올리기 작전 들어간 에이전트)랑 탈롯데 하기위한 작전을 짜겠죠. 아무튼 이 두녀석 땜에 잡치네요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6.24 07:51 신고 손아섭은 한번 제대로 눌러줘야 한다고 봅니다. 이런 점에서 팀내 고참급인 최준석을 2군으로 내리고 이번에 손아섭을 빼는 움직임은 충분히 이해합니다. 당장 성적이 아쉽다고는 해도 팀 캐미스트리, 감독의 지도력을 담보하기 위해서는 충격요법도 필요합니다. 어제 손아섭을 빼서 그자리가 엄청나게 구멍이었다면 모를까, 조원우 감독에게 다행스럽게도 이우민이 2개의 안타를 적립시키면서 손아섭은 물론 조원우 감독 까들을 침묵하게 만들었죠. 롯데는 확실히 눈에 보이지 않는 캐미스트리 문제가 있는 팀입니다.
  • 세스롤린스 2016.06.23 21:42 오늘 경기도중 손아섭을 문책성으로 교체를 한건 어찌보시나요? 이거에 대해서도 말이 참 많네요. 부산고 패거리들 즉 손아섭이 알바들이 인터넷으로 손용석을 안뺀 조원우 감독을 머라고 하네요. 그리고 부산고학연땜에 안뺏다고까지 하고요. 얘네 주장이 어의없는게 부산고 손용석은안빼고 부산고 손아섭은 뺏다? 그럼 똑같이 안빼야하는데 이건 즉 팀에서 간판이고 고액연봉받고 상징성있는 손아섭이를 빼도 팀이 정신차릴까 말까인데 오히려 상대적약자인 손용석빼면 쫄보소리 듣겠죠.

    전 이번에 손아섭이 경기중 질책성교체로 한건 잘했다고 봅니다. 앞선 두 사람이 감독이엇으면 경기에 질까봐 선수없으니 못빼고 쫄보처럼 잇엇을텐데 조원우 감독은 질 각오까지 하면서 뺀건 잘한거라고 봅니다.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6.24 07:52 신고 윗 댓글에서 언급했지만 충분히 할 수 있는 교체였고 조원우 감독이 선수단 전체에게 보내는 메세지라고 생각합니다. 누구든 경기에 집중하지 않는다면 이름값과는 상관없다는 메세지 말이죠. 다만 저는 손용석을 1군에 두는 것까지는 조원우 감독을 두둔하기 힘드네요. 활용도가 너무 떨어지니까요.
  • 세스롤린스 2016.06.24 08:01 손용석... 김주현... 박헌도... 김대우... 죄다 도찐개찐 이긴 합니다. 이렇게 적어놓으니 하... 우리팀의 백업의 현실입니다. 차라리 김대륙을 올리면 좋겠지만 타격이 어느선까지 쳐줘야 하는데 그것도 아니고 김민하를 올리자니 외야만 지금 5명(김문호,김재유,짐아두치,손아섭,이승화)이고 여러모로 전에도 언급했듯이 이재주나 이도형, 조영훈 같은 대타스페셜리스트라도 있으면 좋을텐데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