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로그

가혹한 환경에서 살아남아야 하는 불펜 본문

한국프로야구칼럼

가혹한 환경에서 살아남아야 하는 불펜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 6. 30. 12:13

불펜투수들에게 있어 승계주자가 있는 상황에서의 등판은 피할 수 없는 숙명이다. 파할수 없으면 즐기라는 말이 있긴 하지만 팀의 승패가 달려 있는 경기 후반에 승계주자가 있는 상황에서의 등판을 즐길 불펜투수가 리그에 몇명이나 될까? 감독이나 투수코치는 이러한 불펜 투수들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서 최대한 불펜투수들을 승계주자가 없는 나름 편안한 상황에서 올리는 것을 불펜 운영의 기본으로 삼는다. 


승계주자가 있는 경우의 등판은 불펜투수에게 가혹한 상황인 것이고 승계주자가 없는 경우에는 불펜투수에게 편안한 환경이라는 것으도 정리할 수 있는데 그렇다면 승계주자의 많고 적음으로 불펜투수들에게 주어진 환경에 대해서도 평가할 수 있지 않을까?


일단 이번 시즌 각팀의 승계주자 숫자 순위다.


1. 한화 250

2. LG 216

3. kt 199

4. 삼성 175

5. 롯데 166

6. 기아 147

7. SK 139

8. NC 131

9. 두산 110

10. 넥센 96


한화의 불펜투수들이 책임져야 했던 승계주자의 합은 무려 250이었다. 이는 리그 평균인 162.9에 100가까이 많은 수치이며 리그 최저인 넥센의 불펜투수들이 책임져야 했던 96의 두배가 훌쩍 넘는 수치로 한화의 불펜투수들이 많이 던진 것에만 시선이 향해 있는데 단순히 많이 던진 것도 문제지만 등판때마다 수많은 승계주자를 책임져야 하는 부담감까지 다른 팀의 불펜투수들보다 곱절 이상 많았다는 것이 더 큰 문제로 보인다. 한마디로 한화의 김성근 감독은 불펜투수들의 부담감 같은 것은 전혀 생각하지 않고 있는 것이다.


이번에는 10개 구단 불펜투수들의 승계주자 실점율을 보자.


1. 한화 42.8%

2. 넥센 41.7%

3. SK 39.6%

4. NC 38.2%

5. 롯데 36.8%

6. LG 36.6%

7. kt 33.2%

8. 삼성 33.1%

9. 두산 31.8%

10. 기아 27.2%


수많은 승계주자를 떠안아야 했던 한화의 불펜투수들이 42.8%의 승계주자 실점율로 단연 1위를 차지했는데(250중 107실점) 재밌게도 2위가 리그에서 가장 적은 승계주자를 책임졌던 넥센이다.(96중 40실점) 반면 기아는 리그 평균인 36.3%의 승계주자 실점율에 10%가까이 적은 27.2%에 불과하면서 불펜투수들이 가혹한 환경에서도 가장 잘 버티고 있는 중이다.(147중 40실점)


그렇다면 롯데는 어떨까? 


롯데 불펜은 정확히 중간이다. 승계주자도 166으로 리그 5위이며, 승계주자 실점율로 36.8%로 리그 평균36.3%에 겨우 0.5% 높은 5위다.(166중 61실점) 롯데 불펜 투수들이 마운드에 오르면 뭔가 불안하다는 느낌을 받는 것은 팬으로서 느끼는 감정일 뿐이지 롯데 불펜들은 생각보다 승계주자를 홈으로 허용하는 빈도가 높지 않다는 것을 알 수 있다.

6 Comments
  • 세스롤린스 2016.07.01 01:38 롯데 승계주자 실점률이 체감하고있는것보다 데이터상으론 적네요.ㅎㅎ 항상 보면 불안하기만 그지없었는데 신기합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7.01 07:39 신고 팬이라서 다른 팀이 더잘해보이고 우리팀이 더 못해보이는 효과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 세스롤린스 2016.07.01 01:41 주인장님이 보시기엔 유독 손승락이 넥센 시절부터 삼성 좌타라인(특히 박한이,최형우,이승엽)만 만나면 고전하는 이유가 어디에있다고 보시나요? 이순철 말로는 직구-커터 레파토리가 삼성 좌타 베테랑에게 읽히고 들어가고 있다고 말하는데 동의하시는지 궁금합니다. 아무튼 손승락도 산전수전 다 곀은 고참투수로 앞으로 삼성 만날때 특히 베테랑 3인방을 상대로 잘 했으면 합니다.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7.01 07:42 신고 손승락은 사실 좌타자에게 그리 약하지 않죠. 좌타자 상대 타율을 봐도 그렇구요. 이유는 그가 던지는 구종에서 나옵니다. 포심과 커터를 던지는데 커터가 좌타자의 몸쪽으로 휘면서 히팅포인트를 무너뜨리는 역할을 하기 때문입니다. (커터가 슬라이더보다 꺾이는 각이 크지 않다보니 오히려 우타자의 방망이게 자주 걸리죠. 손승락의 우타자 상대 피안타율이 높은 이유) 그럼 이유가 뭐냐, 제가 보기엔 손승락은 당일 컨디션에 너무 좌지우지 되는 스타일이라는 겁니다. 긁힐때와 아닐때의 편차가 너무크고 주심의 스트라이크 존에 영향도 크게 받죠. 언터처블급의 마무리라기 보다는 꾸역꾸역형의 마무리라고 봐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불안해도 막아내고 있으니 계속 신뢰를 줘야죠~
  • Favicon of https://godlessjm.tistory.com 새벽두시 2016.07.03 21:26 신고 역시 야신, 한화이글스의 위엄이네요. 혹사는 혹사대로 하고,, 실점은 실점대로 하고.. 캬.. 역시 야신 김성근.. 외부에서는 모르는 내부만 아는 뭔가가 있겠죠. 평균연봉 1위, 감독 연봉도 1위, 팀은 꼴찌. 기록보니 야구가 취소되서 안하는데도 열받네요 하하하..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7.04 08:03 신고 한화를 보면서 가장 우려되는 것은 과연 김성근 다음은 어떻게 하려고 저러나 싶은 것입니다. 이후에 주축이 되어야 할 20대초중반 선수들이 씨가 마른 상황에서 어떤 선수들을 어떻게 기용하면서 선수단을 꾸릴지... 당장 매일매일 경기의 계산이 문제가 아니라 내년시즌 그 후의 시즌이 계산이 서지 않는 것이 현 한화의 가장 큰 문제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