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로그

만만한 놈만 패, 황재균 본문

한국프로야구칼럼

만만한 놈만 패, 황재균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 8. 12. 13:08

롯데 자이언츠의 4번타자 황재균은 이번시즌을 마치면 FA자격을 얻는다. 긴 야구인생에서 소위 대박을 칠 절호의 기회가 온 것이다. 이미 작년 시즌 끝내고 포스팅으로 해외진출한다면서 자신의 존재를 어필하는데 성공했고(포스팅은 실패) 이번 시즌도 백넘버를 13에서 10으로 바꾸면서까지 예비FA로서의 노력을 게을리 하지 않았고 팀 사정에 의해서 4번이라는 중책까지 맡아 활약하고 있다.


겉으로 보이는 성적은 0.319의 타율에 18홈런 78타점 OPS는 데뷔 이후 처음으로 9할을 넘기는 등 대단하다.(0.909) 그러나 이상하게도 정말 이상하게도 황재균이 나왔을 때 기대감이 그렇게 높아지지 않는다. 애드황이라는 별명이 괜히 생긴 것 같지 않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말이다. 왜일까?


2016년 황재균이 상대한 투수들을 WAR을 기준으로 구분해보자.


1. WAR 1

WAR이 1 미만인 선수들 한마디로 각 팀에서의 존재감이 크지 않은 선수들을 상대로 황재균은 0.363의 타율에 12홈런 47타점 OPS는 1.037의 괴물 타자였다. 하지만 WAR이 1을 넘기는 투수들 그러니까 각팀에서 나름 요긴하게 쓰이는 투수들을 상대로는 성적이 급감했다. 0.270의 타율에 6홈런-31타점-OPS 0.765. 한번 제대로 비약하자면 만만한 투수들은 죽도록 패지만 힘깨나 쓰는 투수들을 상대로는 고개를 숙인 것이다.


2. WAR 2

WAR 2가 넘는 투수들을 상대로는 어땠을까? 더 가관이다. 0.224의 타율에 2홈런 12타점 OPS 0.651로 떨어진다. 리그 MVP급 활약을 하던 선수는 온데간데 없는 것이다.


3. WAR 3

점점 상대하는 투수들의 실력이 높아진다. 이번에도? 맞다. 역시나 기록은 더 하락한다. 0.206의 타율에 2홈런 8타점 OPS는 0.635다. 


4. WAR 4

예상했겠지만 WAR이 4가 넘는 리그 최상위권 투수들을 상대로는 2할이 되지 않는 타율에(0.174) 홈런은 한개도 없으며 타점은 단 1개다. OPS는 6할의 벽이 문제가 아니다. 0.382다. 출루율, 장타율을 더한 것이 이거다.


야구팀의 투수조를 대표하는 선수는 에이스(1선발 혹은 마무리)이고 타자조를 대표하는 선수는 4번타자다. 결국 에이스와 4번타자의 힘겨루기의 향방에 따라서 경기의 승패도 갈린다고 할 수 있는데 롯데의 4번 타자 황재균은 리그에서 소위 에이스라 불리는 투수들을 상대로 죽을 쑤고 있다. 예쁘장한 성적은 만만한 투수들 두드려서 만든 것이라고 밖에 할 수 없을 정도로 편차가 크다.


본인 일생일대의 기회를 앞두고 이런 분석과 평가를 받아서야 되겠나? 남은 40여경기에서 제대로 본인의 진가를 보여주길 바란다. 센놈한테 센 진정한 4번타자의 모습을 보여준다면야 몸값 100억이 안 아까울 것이다. 

'한국프로야구칼럼'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자에게 강한 손아섭?  (12) 2016.08.12
만만한 놈만 패, 황재균  (12) 2016.08.12
롯빠의 빡친 주절거림  (16) 2016.08.11
2017년 2차 신인지명 회의, 유격수 빅3  (32) 2016.08.09
12 Comments
  • 세스롤린스 2016.08.12 13:25 War로 분석을 해보니깐 진심 개판이네요. 황재균. 정말 보여지는 스탯에 비해서 실속은 영 꽝이죠. 그러니 x밥 투수들 한테만 스탯질이나 쳐하고 조금이나마 이름값 있고 자신들의 주무기가 있다는 애들한테는 개죽쓰죠. 아무튼 황재균은 진심 경기에 나서는 태도와 그런것들이 싫습니다.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8.12 14:58 신고 이 정도가 전부는 아닐텐데요. 중심타자로서의 활약이 좋아야 본인 가치를 높일 수 있다는 것은 본인이 더 잘알테니 앞으로 남은 기회에서라도 나아진 모습을 보여주길 기대해야죠. 그리고 황재균의 기록을 보면 희생플라이가 겨우 5개 밖에 되지 않습니다. 손아섭도 2개구요. - -
  • 세스롤린스 2016.08.12 13:30 제가 오늘 스탯티즈 가서 기록을 보니깐 강민호의 war이 생각 외로 높아서 놀랬습니다. 타자랭킹 전체 4위에 wpa도 4가 넘는 등 리그에서도 상위랭크를 찍더라고요. 주인장님께서도 전에도 포스팅 하셨지만 롯데 구단은 이런 강민호 라는 보물의 전성기를 팀 성적과 연결을 시킬 궁리를 해야 합니다. 박경완/진갑용의 길을 걷도록 해야합니다. 이만수/조인성 처럼 소속팀을 우승 못시키는 포수라고 비아냥 받게해선 안되고요 절대로.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8.12 14:58 신고 강민호는 폄하 당할 선수가 전혀 아닙니다. 두말할 필요가 없어요.
  • 세스롤린스 2016.08.12 14:24 이번시즌 거듭하면서 계속 느끼는 것이지만 이명우,강영식,정대현의 시대는 완전히 끝이 났고 구단에서도 더이상 미련을 갖지 않는 것 같습니다. 이번 시즌 후 팀 성적에 관계없이 선수정리가 예상이 되지만 특히 이명우,강영식,정대현 이 3인방의 미래는 현재로선 장담을 못하는게 현실인 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8.12 15:00 신고 어제도 이명우 올려서 진거죠. 운도 어쩌다 한번이지 계속 되는 것은 운이 아닙니다. 김유영 너무 당겨 쓴 거 같으면 차라리 2군 자원 올려서 테스트하는게 낫다고 생각하고 올렸으며 과감하게 써야죠. 언급하신 3명은 이제 기대를 접어야 합니다.
  • 세스롤린스 2016.08.12 14:35 위의 그나저나 는 삭제해주시면 감사합니다.ㅎㅎ 글 이어가자면 송승준은 우야할까요? 사실 올해 롯데가 힘든싸움을 펼치게 하는 장본인을 꼽자면 린드블럼과 송승준입니다. 그중 송승준의 대폭락은 저도 예상 못했고 다들 예상 못했을 겁니다. 이제는 그의 스타일을 바꿔야 한다고 보는데 포심 말고 투심형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보고 슬라이더를 던질줄 알아야 한다고 봐요 저는. 더이상 그의 레파토리인 포심 포크. 커브는 무용지물이죠. 물론 팬들에게 송10bird 라고 많은 욕을 처묵하지만 전 송승준의 팀퍼스트 정신때문이라도 그가 반등하길 기원하는 사람입니다. 김선우,서재응처럼 재기못하고 고꾸라지지 않았으면 하고 손횡령처럼 극적으로 재기했으면 합니다. 심지어 송승준보다 커리어딸린 최영필도 그나이 되도록 하는 판국인데 송승준이라고 못할것도 없다고 봅니다.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8.12 15:01 신고 불펜에는 안어울린다고 했을 때 6선발이던 조금 텀을 길게 보면서 등판을 시키는 것. 그리고 1+1으로 선발로테이션을 짜는 것. 조금 더 영리하게 로테이션을 짜는 것이 송승준도 살고 팀도 사는게 아닐까 합니다.
  • 2016.08.12 17:44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6.08.16 07:30 신고 감사합니다. 자주 들러주세요. ^^
  • 12121 2016.11.10 16:38 그런데요.............에이스한테는 다 약한게 타자아닌가요? 역으로 따지면 강투수한테 강한 타자는 누가있나요? 거의 대부분의 타자들이 황재균과 비슷한패턴인듯 싶은데요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야구이야기 안하는 박상혁 2017.01.31 16:31 신고 댓글이 늦었습니다. 말씀처럼 기본적으로 많은 타자들이 에이스에 약하죠. 그런데 제가 황재균을 거론한 이유는 그 편차가 상당히 크기 때문입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