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야구로그

롯데 투수진에 대한 일종의 정신승리 본문

자이언츠칼럼

롯데 투수진에 대한 일종의 정신승리

박상혁 2016. 8. 19. 10:26
<리그 팀평균자책점 순위 : 8월 18일 스탯티즈 기준 >
두산 4.46
NC 4.66
넥센 4.75
SK 4.84
기아 5.04
LG 5.29
롯데 5.65
삼성 5.67
한화 5.76
kt 5.97

2016년 리그 평균 평균자책점은 5.21이며 롯데의 팀 평균자책점은 5.65로 리그 7위다.

아래는 롯데 팀내 평균자책점 6점 이하 선수들이다. (20이닝 이상 8월 18일 스탯티즈 기준)
1위 이정민 46경기 3승 2패 1세이브 3홀드 51.2이닝 3.48
2위 윤길현 44경기 6승 3패 12홀드 47.1이닝 3.80
3위 손승락 36경기 4승 2패 14세이브 38.1이닝 3.99
4위 레일리 23경기 6승 8패 141.2이닝 4.19
5위 박세웅 20경기 7승 9패 106이닝 5.26
6위 홍성민 38경기 1패 4홀드 29이닝 5.28
7위 김유영 34경기 1패 1세이브 2홀드 30.1이닝 5.34
8위 박진형 34경기 5승 2패 3홀드 76이닝 5.45
9위 박시영 27경기 1승 2패 37이닝 5.59
10위 린드블럼 22경기 6승 10패 127이닝 5.60
11위 노경은 12경기 2승 6패 52이닝 5.88

리그평균 평균자책점 5.21 이하인 선수는 4명으로 선발은 레일리 한명뿐이고 3명은 모두 불펜이다. 에이스를 맡아줘야 할 린드블럼이 뒤에 쳐져 있으니 투수진이 제대로 돌아갈리가 만무한 시즌이다. 결정적 블론을 하기도 하고 족발게이트에도 휘말렸던 윤-손 듀오의 존재는 현재 롯데 투수진에서는 절대 빼놓을 수 없는 수준이라는 것도 잘 알 수 있다. 

리그전체를 보면(역시 20이닝 이상을 기준으로) 5.21보다 낮은 평균자책점을 기록하고 있는 선수는 총 75명이고 퇴출된 코엘로와 로저스를 제외하고 현재 리그에서 활약중인 선수는 73명으로 산술적으로라면 구단당 평균 7.3명이 있어야 한다. 그런데 롯데는 겨우 4명을 보유하고 있다. 그리고 이는 짐작했겠지만 리그 최소다. 가장 많은 구단은 10명씩 보유하고 있는 LG와 NC이며 뒤를 이어서 SK와 넥센이 9명씩을 보유하고 있다. 두산이 8명 kt가 7명(피어밴드 포함), 삼성의 6명, 한화와 기아가 각각 5명씩이다.

위안거리라면 5.21의 언저리에서 배회하고 있는 선수들 중 어린 선수들, 팬들이 기대를 하고 있는 선수들이 있다는 것이다.(박세웅 5.26, 김유영 5.34, 박진형 5.45, 박시영 5.59) 롯데의 어린 투수들이 리그를 호령할 정도의 실력을 보여주지는 못하고 있지만 부족한 경험에도 불구하고 씩씩하게 던지고 있으며 역대급 타고투저 시즌에서 리그평균수준의 능력은 시즌내내 유지하고 있다는 것은 고무적인 일이다.

결론을 내자면 특출난 성적을 내는 선수가 보이지 않기는 하지만 몇몇 기대와 달리 폭망한 선수들을 제외하고는(송승준8.71, 이명우 9.27 이성민 7.46, 김성배(이적) 8.80) 평균정도는 하고 있는 중이라고 일종의 정신승리를 할 수는 있을 것 같다.


10 Comments
  • 세스롤린스 2016.08.19 12:11 아무리 윤길현-손승락이 먹튀다, 족발 어쩌구 해서 욕을 많이 먹지만 롯데 불펜에서는 없어서는 안될 존재들이죠. 사실 조원우 감독의 구상이 제가 생각할 땐 린드블-레일리가 작년처럼 해주고 토종 3인방(특히 송승준,ㄱㅇㅈ)이 최소한 밥값을 한 후 윤길현-손승락에게 바통터치를 해서 경기를 끝내겠다는 구상을 했지만 사실 린드블-레일리-송승준, 그리고 지금은 다른곳으로 간 ㄱㅇㅈ이 못해주면서 플랜자체가 어그러졌죠. 그에따라 윤길현-손승락을 활용을 할 수도 없었고요.

    팬들은 그저 이길수 있을 때 윤길현과 손승락을 안내서 경기를 날려먹었다고 조원우 감독을 일방적으로 몰아부치지만 기본적 뎁스가 약한 롯데 전력으로서는 어쩔수 없는 선택이었다고 봐요.

    그리고 더 나아가 팬들은 또 조원우 감독이 퀵후크를 잘 안한다고 맹목적인 비난을 퍼붓는데 이것도 뎁스 문제라고 봐요. 사실 송창식,장민재,채병용 같은 마당쇠 있으면 감독으로선 편하죠. 선발이 무너져도 어느정도 버텨주며 꾸역꾸역 넘어가니... 그런데 롯데 투수진 보면 그런선수가 전무하죠. 노장들과 젊은 투수들의 나이차도 상당하고 마당쇠 역할을 할 중간층들이 텅 비어버리니...

    아무튼 아직 시즌은 끝나지 않았지만 구상과 달리 기존에 있던 투수들이 너무 못해주니깐 윤길현과 손승락을 잘 못쓴다고 비난이 나오니 안타깝습니다. ㅠㅠ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박상혁 2016.08.19 13:13 신고 최선의 플랜이 망가지고 차선책도 망가지고 차차선도 망가진 마당에 그나마 박세웅, 박진형이 버텨주는 것은 고마운 일이죠. 게다가 이들에 대한 활용법에 있어서도 최대한 무리를 하지 않는 선을 지키는 것도 긍정적입니다. 다만 박진형이 선발-불펜-선발 이런식으로 던진 것, 그리고 비교적 많은 이닝의 증가가 나타난 것은 계속 주시해야 할 겁니다.
  • 세스롤린스 2016.08.19 12:15 팬들은 뭐 땜시 오승택에게 기대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솔직히 작년 엘쥐전 뽀록으로 3연타석 홈런 친 것과 발 빠르고 하드웨어가 좋다는 것만 가지고 기대를 하는데 저는 오승택을 그리 높게 보지않습니다.

    일단 수비 기본기가 없어요. 어제 경기도 보시면 아시겠지만 쉬운 정면타구를 충분히 잡을 수 있었는데도 흘려보내서 노경은 선수의 투구수를 불어나게 만든점. 즉 수비를 할때 자세를 최대한 낮게 해야하는데 얜 몸이 뻣뻣해 그런게 안되죠. 즉 기본기 문제가 심하죠.

    그리고 송구 입스가 있어서 제대로 송구도 못합니다. 포구 또한 마찬가지고요.

    그렇다고 BQ가 좋은것도 아니고. 타격할때 보면 얘도 막 휘두르는 과인데 정말 오승택은 안타깝지만 아예 벌크업을 해서 1루전문으로 가던지 아니면 좌익수로 가던지 그 길 밖에는 없는것 같네요.

    주인장님 께선 평소 오승택을 어떻게 보셨나요?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박상혁 2016.08.19 13:16 신고 오승택은 빠따 하나 믿고 써야 하는 상황이기 때문에 양보해서 코너내야수가 제 자리라고 보입니다. 수비로는 유격이나 2루의 비중을 볼때 쉽게 맡길 수 없는 수준이라고 생각합니다. 세금이라고 생각하고 맡기기에는 오승택의 나이도 적은 나이가 아니죠. 게다가 유격보다 수비부담이 적다는 2루도 최근 들어 유격수 못지 않은 수비력을 가지고 있어야 하는 자리구요. 아예 김상호화 경쟁 시키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봅니다.
  • 세스롤린스 2016.08.19 12:22 롯데 투수들이 역시나 올해도 피홈런을 많이 맞던데 이는 볼끝이 가벼워서 생기는 문제인가요 아니면 상대방이 봤을 때 투구폼의 쿠세의 문제가 큰 가요?

    저는 전자에 생각합니다. 솔직하게 우리나라에서 전력분석이 아무리 상대투수의 쿠세를 말해준다 한들 제대로 치는 놈은 베테랑 타자거나 아예 타격스킬이 좋은 타자 말곤 없죠. 제가 왜 그렇게 생각을 하나면 타격도 어떻게 보면 야구 센스라고 생각하기에 그렇습니다. 즉 변화구 대처 같은것보면요.

    본론으로 들어가자면 롯데 투수들 전반적으로 볼 회전수가 적더라고요. 즉 제구가 칼같지 않으면은 몰리거나 하는 볼에는 큰거 한방 쾅 맞는다는 이야기죠. 아무튼 비시즌에는 러닝을 많이하고 하체운동 좀 많이했으면 하네요. 오죽하면 타팀 2군급 놈들도 1군에오면 롯데투수들 볼 보면 무섭지 않다는 표정과 이야기를 대놓고하죠...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박상혁 2016.08.19 14:36 신고 밸런스라고 봅니다. 제구, 구위 모두 안정된 투구폼에서 나오는 것이라고 생각하는데 롯데 투수들을 가만히 지켜보시면 아시겠지만 꾸준하게 자신의 밸런스를 지키면서 투구를 하는 선수가 그리 많지 않죠. 특히나 한번 밸런스가 깨지면 후루룩 무너지는 경우가 많구요(스트레이트 볼넷 등) 대표적으로 송승준이 있죠. 기본이 흔들리다 보니 볼카운트 싸움에서 지고 스트라이크는 잡아야겠고 우겨넣다가 맞는거고 상대타자들은 노렸다가 치니 장타가 나오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볼배합과는 상관이 없는 쿠세와도 상관이 없죠. 2볼 노스트라이크 3볼 노스트라이크 혹은 3볼 1스트라이크에서 롯데 선수들이 던지는 공을 보면 답이 나옵니다.
  • 세스롤린스 2016.08.19 12:27 신인드래프트 기사들 보니깐 롯데 뿐아니라 다른팀들도 1번픽을 거의 투수 or 포수로 가닥을 잡은 모양인가 봅니다. 야수가 올해에는 흉작이고 투포수들이 대박이라서 그런지 모르겠지만 아무튼 2차2번픽이라도 롯데가 야수를 뽑앗으면 합니다. 작년처럼 한승혁 같은 생뚱맞은놈 뽑아대지말고

    그런거 보면 각 구단들이 투수가 없어서 아우성인게 맞나보네요. 매 드래프트때마다 투수를 뽑아대긴 하나 없고... 아무튼 우리나라 투수육성이 시급합니다.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박상혁 2016.08.19 14:39 신고 2라운드에는 야수를 뽑는 것이 확실해 보입니다. 그리고 투수의 문제에 대해서는 프로도 그렇지만 아마에서도 밸런스를 제대로 잡지 않은 상태에서 팔꿈치 어깨로만 던지는 어찌보면 해당 레벨에서 1등이 되는 것에만 만족하는 수준의 트레이닝이 있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고교무대 평정해서 프로온들 다시 최소 3년은 트레이닝을 받아야 하는게 지금 현실이라는 것이 그 증거죠. 고교레벨 타자들이 속는 변화구 알려줘서 다치게 할 것이 아니라 싱싱한 직구 제대로 던질 수 있는 제어할 수 있는 밸런스를 잡아주고 실전용 변화구는 프로에서 잡게끔 하는 아마와 프로간의 협업도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 세스롤린스 2016.08.19 12:52 오늘 프리랜서 아마전문 기자 홍희정 씨가 라디오볼에서 신인 2차지명 프리뷰 겸 각 구단의 동향을 한번 브리핑 했는데 롯데측은 타자를 보고 있다고 하네요. 물론 투수도 보고있는데 타자를 좀 본다는 식으로 이야기를 했다고 한답니다. 이거가지고 팬들 사이에선 말들이 또 많은데 주로 대게 하는 말이 '올해같이 타자 뎁스 구린 해에 왜 타자냐' 'BIG4 투수들 거르고 타자가 웬말이냐' '너거들 돌았냐, 좌완도 없는놈들이 타자??' 라는 식으로 보네요.

    정말 이 사람들은 우리팀에 대해서 너무 모릅니다. 그저 우리새끼 내새끼가 최고인 마냥 빨아대기나 하고 그 선수의 장/단점을 그저 모른채 열광하기나 하고... 야구를 냉정한 시각에서 볼줄 몰아요. 그러니 무조건 투수가 좋다는 식으로 쳐 말하고 우리팀 지금 타자뎁스가 전준우,신본기가 온다고 해도 허약해 미칠지경인데 그렇다고 장타력을 가진 선수도 몇 없고 또 쌕쌕이도 없는 형국인데 ... 그리고 더 고질적인 문제인 우리팀 수비 약한것도 몰라요. 그 중 키스톤 콤비가 문제인데 문규현이 수비잘하니 2살어린 김재호는 필요없다는 식으로 쳐 말하질 않나 그리고 정훈의 공격력이 리그 파괴수준인줄 알고 오재원 안사요 하는 놈들인데요... 정말 이 팀 팬들은 야구를 너무 몰라도 몰라요.

    그저 경기 하나 하나 쳐 보고 조원우 감독 잘못된 점 어떻게든 찾아 '돌원우' '조석두' 라고 그러는 놈들인데요 뭘...

    저도 솔직히 이야기가 길어졌지만 조원우 감독한테 아쉬운거 많지만 작년 이X운이나 그 전임 김X진처럼 팀의 미래를 생각하고 기초없는 선수단을 어떻게든 정립할려고 하는 것 같아서 더 응원해 주고 싶네요. 솔직히 최준석과 불화도 기강을 세울려고 하다 보니깐 생긴 문제 같고요. 마치 김기태가 엘쥐 감독 처음왔을때 망가진 팀 문화 어떻게든 다시 세우는 과정에서 작뱅과 이대형과 불화 있었던 것 처럼요...

    아무튼 우리팀 팬들은 '돌원우' '조석두' '강민호 리드탓' 할 시간에 야구 공부를 좀 했으면 하는 바람이 깊습니다...
  • Favicon of https://yagulog.tistory.com 박상혁 2016.08.19 14:44 신고 지금 롯데의 현실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선발, 불펜 빵구
    - 그나마 어린 3박의 등장으로 숨통이 트임
    2. 수비 센터라인 붕괴(유-2-중견)
    - 전준우가 돌아오나 원체 중견수 수비는 탑수준이 아님. 유격-2루는 백업도 시원치 않음, 오승택은 수비가 헬
    3. 코너 내야수 부진(황-1루수)
    - 애드황모드, fa로이드 안맞음. 박종윤을 밀어내긴 했으나 중량감이 떨어짐
    4. 지명타자 부진(감독 불화 추정)
    - 살을 빼긴 해야함
    5. 1~4가 동시다발로 나온 역대급 시즌.

    투수진은 말그대로 어느정도 숨통이 트인 상태지만 야수진은 ㅎㄷㄷ이죠. 야수진 보강 반드시 해야 합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