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롯데편파 프리뷰(2016년4월14일)
    (구)야구로그아카이브 2016. 4. 14. 11:05

    연패다. 모든 팀들이 싫어하는 연패. 팀의 1선발인 린드블럼의 상태가 계속 좋지 못한 가운데 그나마의 위안이라면 주력 불펜들의 소모가 심하지 않았다는 것과 타자들의 감은 나름 유지되고 있다는 점이다. 오늘 경기에는 LG의 임찬규가 선발로 나선다. 군전역이후 아직까지는 리그에 적응하는 단계라 이닝이나 투구수 제한에서 자유롭지 못할 가능성이 크다.


    이런점에서 보자면 롯데의 타자들이 섣부르게 덤비지 말고 선구안을 발휘해서 차근 차근 공략한다면 페이스를 가져올 수 있다고 본다. 여기에 최근 페이스가 상당히 좋은 좌타라인의 활약까지 더해진다면 공략불가한 선수는 아닐 것이다. 게다가 LG의 불펜진의 소모가 지난 2경기에서 많았고 LG의 필승조들을 상대로 롯데 타자들이 매경기 점수를 적립하는 등 효율적으로 공략해냈다는 것은 긍정적인 부분이기에 경기 초중반에 대량 실점 등, 경기를 내주는 페이스만 아니라면 오늘 경기는 해볼만 하다.


    특히 타선은 김문호가 2번 타순에 들어서면서 상위타선의 짜임새와 파괴력, 생산력 모두 좋아졌다. 다만 이우민이 자동아웃 모드를 계속 유지하고 있음에도 계속해서 그를 선발로 내는 것은 더이상 무리라고 본다. 컨디션이 아무리 좋지 않다고 하더라도 수비에서 헐겁더라도 더이상 아두치를 쓰지 않을 이유는 없다고 생각한다. (애드황의 어리바리 함은 이야기하면 열받으니 패스)


    투수쪽은 린드블럼까지 무너진 상황에서 역시나 좋은 경기력과는 거리가 멀었던 레일리가 힘을 내줘야 하는데 그렇지 못하다면 시즌 초반이긴 하지만 연패를 끊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한박자 빠른 투수교체도 생각해봄직하다고 생각한다.(퀵후크를 너무 자주쓰니까 문제지 언제 어떻게 쓰느냐에 따라서는 평가가 달라질 것이다.) 이런점에서 보면 김유영과 박진형이라는 젊은 투수들의 분발이 팀에게는 큰 힘이 되었다. 어린 선수들의 분발에 필승조들이 자극받아 조금 더 힘을 내주길 기대해본다. 



    댓글 8

    • 세스롤린스 2016.04.14 11:26

      이종운 때문에 린동원,레형광 걱정을 하네요. 아무튼 이종운 이양반은 도움이 안되네요. 아오. 진심 애드황은 제가 단장이면 과감히 트레이드 하고싶지만 한국야구 정서상 안되고... 그나마 가능성이 있다면 3루 구멍인 한화로 트레이드 시키는 방법인데...(다음주 때마침 경기가 잡혀있네요. 그때 이야기 은연중에 그분이 할것같은데...) 아무튼 얜 진짜 보기 싫습니다. 차라리 얘 처렁 빠따는 못때리더라도 팀에 해를 끼치지않는 수비를 하는 선수가 더 도움이 되요.

      • 황재균은 은근히 약점이 많죠.(영웅스윙, 산만함, 수비시 송구문제, 약한 대쉬능력) 약점들을 타고난 재능과 신체능력으로 커버하는 스타일인데 재능이나 신체능력으로 커버하기엔 약점들이 너무 동시다발로 터져나오고 있는 상황이죠. 저는 과감하게 몇 경기를 선발에서 제외시키는 것도 좋을 거라고 봅니다. FA까지 1년 남은 선수를 트레이드 하기엔 장사 마진이 좋지 않을 것 같네요.

    • 세스롤린스 2016.04.14 11:37

      그건 그렇지만 과거 2011년 송신영 트레이드와 2013년 송은범 트레이드 사례처럼 fa 직전 선수 트레이드도 일어날 수도 있다고 봐요 저는. 특히 윈-나우를 외쳐대는 모 팀을 타깃으로 삼으면.

      그건 그렇고 얼마전 2015 롯데에 대한 평가를 내린 정보를 봤는데 그 녀석이 리빌딩을 했다고 하는데 어불성설 아닌가요? 누굴 리빌딩을 했다는 건지... 걔 휘하에 주전으로 잡은 사람이 있나 싶네요... 아무튼 정말 ... 그 녀석은 용병들 하고 홍성민 굴리더니 피해가 이만저만 아닙니다 지금 조원우 감독이 받는 피해가

    • 세스롤린스 2016.04.14 11:53

      설령 오늘 진다 한들 경기는 앞으로 무수히 남아있고 하니 장기적인 안목으로 보려고 합니다. 화요일날 김원중 때문에 모든게 꼬였지만 그래도 등판을 시킨 것은 나름 이해는 됬습니다. 작년같았으면 린드 땡겨썻을텐데요. 그리고 퀵-후크를 1회부터 아니고 3회까지 어케든 던지게 했다는것이 화실히 시즌 길게보고 잏다라는 생각을 들게 합니다.

      • 전 이번 일요일에 관심이 큽니다. 과연 김원중을 한번 더 낼지 아니면 다른 선수를 낼지 말이죠. 어린 선수를 키워낸다는 것, 경험치를 준다는 것은 생각보다 감독의 결단과 용기가 필요한데요. 조원우 감독이 김원중에게 한번 더 기회를 주기를 바랍니다. 한번의 실패로 기대를 접기엔 김원중이 가지고 있는 재능이 너무 아까우니까요.

    • 세스롤린스 2016.04.14 12:24

      이미 김원중은 말소가 되었습니다. 아무래도 그 땜에 생긴 불펜출혈 때문에 박진형을 콜업을 했죠. 그리고 일요일날(토요일 우천이 될 거 같지만 정상적이다는 하에) 고원준이 등록이 가능하니 그것도 염두한 것 같습니다.

Designed by Tistory.